커뮤니티

보도자료

공지사항
번호 제목
175

<월간암> 노년층에서 주로 발생하는 이명, 난청 동반가능성 높아

귀에서 삐소리가 들리거나 특정소리가 울리는 듯이 들리는 귀울림 현상을 겪는 사람들이 매년 늘고 있다. 성인 5명 중 1명은 이런 증상을 겪어 봤을 정도로 흔하다면 흔한 증상이 이명이다.주요

174

<대한급식신문> 눈 맞춤이 어려운 ‘사시’ 꾸준한 치료 필요

두 눈이 모아지면서 우리는 전방을 주시하게 된다. 하지만 두 눈이 같은 방향으로 정렬하지 못하고 어긋나는 경우가 있는데 이를 사시라고 한다. 성인사시, 소아사시 모두 서둘러 해결해야 눈 건강

173

<미주중앙일보> 세상의 소리가 차단된 듯한 ‘돌발성난청’ 치료는 어떻게

나이가 들어감에 따라 하나, 둘씩 신체 장부의 기능이 퇴화되게 된다. 그로 인해 나타날 수 있는 증상 중 하나가 바로 난청이다. 또한 노화가 아닌 다른 원인에 의해서 갑작스럽게 난청이 발생할

172

<월간암> ‘귀에서 소리가 나요’, 귀만의 문제 아닌 원인 점검해야

흔히 ‘귀에서 소리가 나요’라고 표현하는 질환이 있다. 바로 외부의 청각적 자극이 없음에도 계속해서 소리가 들리는 것처럼 느껴지는 이명이다. 이명을 가진 환자에게는 보통 조용한 곳에

171

<미주중앙일보> 한쪽 귀가 먹먹한 느낌? ‘돌발성난청’ 주의

갑작스런 청력손실을 유발하는 질환인 돌발성난청으로 치료를 받는 환자의 수가 매년 증가하고 있다. 건강보험심사평가원이 발표한 자료에 의하면 2013년부터 2017년까지 한쪽귀가먹먹하고 소리가

1 2 3 4 5 6 7 8 9 10

  • ȭ
  • ȣȲ
  • ¶λ
  • ô±
  • žư